[뉴스]컨셉엑스 0000

2021-04-06
조회수 747




공유
 댓글 
글자크기조정
 인쇄


  공사 측량·시공계획 수립을 '클라우드 플랫폼'에 접목

통합 관리로 생산성 극대화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두산인프라코어[042670]는 시공 측량과 토공량 계산을 1∼2일 이내에 끝내 생산성을 극대화하는 스마트 건설 솔루션 '사이트클라우드'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두산인프라코어가 세계 최초로 시연에 성공한 건설 현장 무인·자동화 종합관제 솔루션 '컨셉트-엑스(Concept-X)'의 상용화 첫 단계다.

사이트클라우드는 3차원 드론 측량과 토공 물량 계산, 시공 계획 수립 등을 전용 클라우드 플랫폼에 접목한 토공 현장 종합 관리(Earthwork Management) 솔루션으로, 분산된 여러 작업을  단일 플랫폼에서 통합 관리할 수 있어 비용과 시간을 줄이고 작업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

이 솔루션을 활용하면 토공 현장 정보를 3차원으로 디지털화하고 암층 분석까지 할 수 있다. 시공사와 발주처 등 공사 참여 주체 간 협업을 통한 작업 진도 관리도 용이하다. 시공사와 발주처 등 공사 참여 주체 간 협업을 통한 작업 진도 관리도 용이하다. 

이미 대규모 아파트 단지를 비롯해 국내외 10여 곳의 건설 현장에서 기술 검증을 마쳤다. 이에 따라 두산인프라코어는 건설기계장비 제조, 판매를 넘어 건설 현장 관리까지 사업 분야를 확대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향후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과 텔레매틱스 등을 이용해 사이트클라우드의 활용 범위를 대규모 건설장비 운용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해외시장 공략도 추진한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컨셉트-엑스는 일련의 공사 과정 전체를 아우르는 종합 관제 솔루션"이라며 "컨셉트-엑스 상용화에 앞서 단계별 솔루션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으로, 이번에 출시한 사이트클라우드는 그 시작점"이라고 말했다.


0 0